빈이미지

청소년 건강길라잡이

  • 청소년 건강뉴스
  • 건강정보나눔터
  • 스트레스
  • 운동
  • 비만
  • 음주
  • 질병예방
빈이미지

"고카페인 에너지음료, 청소년 자살생각 부추긴다"

작성자 작성일 2016-10-11 15:49:40
조회수 1,472 추천수 0

(서울=연합뉴스) 강애란 기자 = 카페인 함량이 높은 에너지음료의 과다 섭취가 청소년의 자살 생각 빈도를 높인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민인순 순천향대 보건행정경영학과 교수팀은 2015년 시행된 '제11차 청소년건강행태온라인조사' 자료를

토대로 청소년 6만6천68명(중학생 3만3천374명, 고등학생 3만2천694명)의 고카페인 에너지음료 섭취실태와

자살 위험의 연관성을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연구결과는 한국학교보건학회지 최근호에 게재됐다.청소년의 고카페인 에너지음료 섭취빈도는

주 1∼2회(중학생 8.8%, 고등학생 8.7%), 주 3∼4회(중학생 1.6%, 고등학생 1.9%),

주 5∼6회 (중학생 0.5%, 고등학생 0.6%), 매일 1회 이상(중학생 0.6%, 고등학생 0.8%)으로 나타났다.

또 청소년의 고카페인 에너지음료 섭취빈도가 높을수록 자살을 생각하는 비율이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중학생은 섭취빈도가 주 1∼2회일 때 고카페인 에너지음료를 마시지 않는 경우와 대비해 자살 생각을

1.24배, 주 3∼4회 1.88배, 주 5∼6회 2.2배, 매일 1회 이상 2.66배 자주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고등학생의 경우 섭취빈도가 주 1∼2회일 때 자살 위험이 1.26배, 주 3∼4회 1.84배, 주 5∼6회 2.42배,

매일 1회 이상 3.89배 증가했다.

민인순 교수는 "이번 연구결과는 고카페인 에너지음료의 섭취빈도가 빈번해질수록 자살을 생각하는 위험이

증가한다는 점을 확인한 것"이라며 ""카페인을 과다 섭취하면 신경과민, 수면장애 등 청소년의 정신 건강에 미치는

부작용이 심각한 만큼 주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aer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10 13:33 송고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짧은 댓글일수록 신중하게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수정하기 삭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