빈이미지

금연나눔터

  • 금연뉴스
  • 관련통계
빈이미지

日, 올림픽 앞두고 음식점서 '원칙적 금연' 추진

작성자 작성일 2016-10-14 19:10:42
조회수 1,289 추천수 0
  • (도쿄=연합뉴스) 김정선 특파원 = 2020년 도쿄 올림픽을 앞두고 일본 정부가 금연대책 마련에 나섰다.
  • 13일 요미우리신문 보도에 따르면 후생노동성은 간접흡연 피해를 방지하고자 음식점과 호텔 로비, 역,

    공항 건물 등에서 원칙적으로 금연을 실시하는 방안을 마련했다.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2008년 베이징(北京) 올림픽 이후 개최국에서의 간접흡연 방지 대책을 강조하고 있는 가운데 일본 정부도 기존 올림픽 개최국과 같은 수준의 대책을 추진하려는 것이라고 신문은 전했다.

    원칙적 금연으로 정한 공간에선 흡연실을 따로 둘 수 있다. 또한, 규정을 위반한 경우에는 금연을 권고할 수 있지만,

    후생노동성은 벌칙 내용에 대해선 향후 검토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관공서, 사회복지시설, 대학 건물 내부 등에서는 금연을 실시하고 의료기관과

    초중고는 이보다 엄격하게 해당 부지 내에서도 금연을 추진할 계획이다.

    일본은 2003년 건강증진법에서 다중이용시설에선 간접흡연을 방지해야 한다고 명기했지만,

    시설관리자에게 필요한 조처를 하도록 하지는 않고 있다.

    후생노동성은 이번 대책에 대해 의견을 수렴한 뒤 내년 정기국회에 법안을 제출할 방침이지만

    관련 업계에선 반발이 예상된다고 신문은 덧붙였다.

    js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13 11:05 송고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짧은 댓글일수록 신중하게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수정하기 삭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