빈이미지

금연나눔터

  • 금연뉴스
  • 관련통계
빈이미지

천안시 버스정류장까지 금연구역 확대...내년 시행

작성자 작성일 2016-10-06 12:13:53
조회수 1,140 추천수 0

(천안=연합뉴스) 김용윤 기자 = 천안시가 담배 연기 없는 깨끗한 버스정류장을 만들기 위해 내년부터 시내 동지역 버스승강장 273곳을 금연구역으로 지정, 운영한다.

 

천안시는 읍·면을 제외한 시내 전 지역 버스승강장 주변을 금연구역으로 지정 고시함에 따라

내년부터 칸막이가 돼 있는 버스 승강장에서 흡연하다가 적발될 경우 5만원의 과태료를 부과한다고 6일 밝혔다.


금연구역은 지붕이 있는 승강장 경계로부터 10m 이내 보도다.

시는 앞서 놀이터와 어린이집, 유치원, 어린이공원·소공원도 금연구역으로 지정했다.

시 관계자는 "금연서포터즈를 모집해 3개월간 홍보와 계도활동에 나선 뒤 내년부터 단속에 나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yyk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06 10:55 송고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짧은 댓글일수록 신중하게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수정하기 삭제하기